경북도, 코로나 뚫고 융합형 전시회로 해외시장 개척
상태바
경북도, 코로나 뚫고 융합형 전시회로 해외시장 개척
  • 우연경
  • 승인 2021.01.15 14: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1년도 온·오프라인 통합전시회(8회) 등 총 18개의 국제전시회 참가

경상북도는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움을 겪는 도내 수출기업의 해외판로 확보를 위해 온·오프라인이 융합된 해외전시회에 참가해 공격적인 수출지원에 나선다.

그동안 수출기업들은 해외전시회를 통해 최신 시장동향을 파악하고 해외구매자를 확보함과 동시에 무역거래비용 절감 등의 효과를 누려왔으나 코로나19 이후 주요 국제전시회의 취소, 연기, 출입국 제한 등으로 신규 수입상 발굴에 어려움을 겪어왔다.

이를 타개하기 위해 경북도는 올해부터 온라인 수출상담과 오프라인 현장전시가 함께 진행되는 융합형 국제전시회에 참가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이는 해외 유관기관에서 부스임대와 장치, 물류 등을 대행하고 통역원들이 우리 기업들 대신 해외전시회에 참가해 일대일 상담을 현장에서 진행하는 동시에 국내기업과 현지 바이어가 실시간으로 비대면 화상상담을 진행함으로써 수출 성과를 극대화하는 방식이다.

올해는 전시산업 규모가 크고 현장 상담을 중시하는 일본(1월 도쿄자동차기술박람회, 4월 일본콘텐츠산업전시회)을 시작으로 베트남(7월 호치민기계박람회), 미국(8월 라스베가스소비재전), 중국(10월 홍콩메가쇼, 10월 광저우수출입상품교역회)등 온·오프라인 융합형 전시회에 40개 사가 참가한다.

또한 2월에는 경북도와 대구시가 공동으로 자동차부품기계 화상전시상담회를 주최해 도내 수출기업 20개사가 참가할 예정이고, 경북 제조업체 중 최대비중을 차지하고 있는 식품기업을 대상으로 상설 온라인식품전시회에도 10개 사가 참가해 1년 내내 온라인 가상공간을 통해 바이어를 발굴하고 화상상담도 병행해 운영한다.

경상북도 해외전시회 참가사업에 신청하고자 하는 도내기업은 경상북도 외교통상과 국제통상팀(054-880-2734) (재)경상북도경제진흥원 마케팅팀(054-470-8577), 한국무역협회 대구경북지역본부(053-260-4027)에 연락하면 된다.

경상북도에서 상설주관하고 있는 중국구매자상담회. 올해는 융합형 국제전시회에 온라인으로 참여하는 것을 지원한다. / 사진제공 = 경북도청
경상북도에서 상설주관하고 있는 중국구매자상담회. 올해는 융합형 국제전시회에 온라인으로 참여하는 것을 지원한다. / 사진제공 = 경북도청

judhaku11@gmail.com

우연경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