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관광기업 위한 「부산관광119 위기대응센터」 운영
상태바
부산시, 관광기업 위한 「부산관광119 위기대응센터」 운영
  • 우연경
  • 승인 2021.03.04 1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관광기업지원센터(영도) 내 설치, 연중 상시운영(24시간 유선 및 온라인 문의 가능)
자금·세무·법률·노무·경영 등 종합상담 및 공유오피스 입점 업체 위기극복 맞춤 지원

부산시(시장 권한대행 이병진)는 3월 2일부터 코로나19 위기에 처한 관광기업들 대상으로 종합상담을 위한 ‘부산관광119 위기대응센터’(이하 위기대응센터)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위기대응센터는 부산지역 관광기업들의 코로나19 피해 상황 파악을 통해 기업들에게 필요한 컨설팅을 제공하고, 실질적인 지원으로 연결될 수 있도록 마련되었다. 센터에서는 관광기업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한 뒤, 분야별 전문가의 컨설팅과 교육을 연결해 주고 향후 부산시 차원에서 중소기업과 소상공인들을 실질적으로 지원할 방안을 마련한다는 방침이다.

위기대응센터는 ▲자금·세무·법률·노무 등 경영분야 ▲창업·마케팅·온라인 홍보 등 마케팅 분야 ▲부산소재 대학 및 스타트업 협회, 부산시 및 구·군을 포함하는 공공분야 등 산·관·학을 총망라하여 컨설팅을 진행할 예정이며, 기업들의 수요에 따라 컨설팅 분야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특히, 시와 부산관광공사는 코로나19로 인해 폐업 위기에 처한 여행사들을 위한 공유오피스를 부산관광기업지원센터에 마련해 주소지 등록 및 시설을 이용할 수 있도록 지원 하고, 교육 및 컨설팅 제공 등 위기대응센터의 프로그램을 활용하여 피해가 큰 관광 기업들을 집중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위기대응센터는 부산관광기업지원센터 내에 있으며, 부산소재 관광기업이라면 누구나 신청이 가능하다. 핫라인(☎051-715-3278) 또는 센터 누리집(busan.tourbiz.or.kr)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 

이병진 부산시장 권한대행은 “부산관광119 위기대응센터 운영을 통해 코로나19로 어려운 부산 관광기업들에게 직접적이고 실질적인 도움을 지속적으로 제공할 것이며, 지역 업계의 어려움 극복을 위해 시와 관광공사는 기업의 목소리를 최일선에서 듣고 관광업계가 자생력을 갖출 수 있도록 지원책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밝혔다.

부산관광기업지원센터 전경. / 사진제공 = 부산시
부산관광기업지원센터 전경. / 사진제공 = 부산시

judhaku11@gmail.net

우연경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