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박물관, ‘전쟁에서 나를 지키는 옷, 갑옷 만들기’
상태바
울산박물관, ‘전쟁에서 나를 지키는 옷, 갑옷 만들기’
  • 우연경
  • 승인 2021.04.07 13: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월 8일부터 접수 … 4월 17일 100가족 참여 비대면 진행

울산박물관(관장 신형석)은 오는 4월 17일 오전 11시, 오후 2시에 초등학생을 포함한 100가족을 대상으로 ‘전쟁에서 나를 지키는 옷, 갑옷 만들기’를 진행한다.
  
교육 방법은 삼국시대 갑옷을 알아보고, 갑옷의 기능과 형태의 변화를 이해하며, 종이를 활용하여, 갑옷*을 만들어 보는 방식이다.
 * 전쟁터에서 적의 화살이나 창검으로부터 몸을 보호하기 위하여 입었던 쇠나 가죽으로 만든 옷
  
울산에서는 북구 중산동에서 삼국시대 초기에 만들어진 형태의 갑옷이 무덤에서 출토되었다.
  
수강 신청은 4월 8일(목) 9시부터 선착순으로 진행되며, 100개의 체험교구 가운데 우편 수령 30개, 박물관 방문 수령 70개로 구분하여 신청 가능하며, 코로나19로 인해 비대면 교육으로 이루어진다.
  
수강 희망자는 울산시 공공시설예약서비스 누리집(https://yes. ulsan.go.kr)에서 온라인 접수하면 된다. 

울산박물관 역사실에 있는 중산동 판갑옷과 교구. / 사진제공 = 울산광역시
울산박물관 역사실에 있는 중산동 판갑옷과 교구. / 사진제공 = 울산광역시

judhaku11@gmail.net

우연경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