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운대의 특별한 문화공간 ‘청사포 문화예술 사랑채’에 놀러 오세요
상태바
해운대의 특별한 문화공간 ‘청사포 문화예술 사랑채’에 놀러 오세요
  • 이석희
  • 승인 2019.05.10 05: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일까지 작품 전시, 아트마켓, 파우치 만들기 체험, 노래 공연
해운대구는 가정의 달 5월을 맞아 ‘청사포 문화예술 사랑채’에서 특별한 문화행사 ‘오픈 스튜디오, 오월’을 연다.[사진제공=해운대구]
해운대구는 가정의 달 5월을 맞아 ‘청사포 문화예술 사랑채’에서 특별한 문화행사 ‘오픈 스튜디오, 오월’을 연다.[사진제공=해운대구]

[부산=동서저널] 이석희 기자 = 해운대구(구청장 홍순헌)는 가정의 달 5월을 맞아 ‘청사포 문화예술 사랑채’에서 특별한 문화행사 ‘오픈 스튜디오, 오월’을 연다.

청사포로 87에 위치한 ‘청사포 문화예술 사랑채’는 해운대 거주 예술작가들의 작업실이자 작품 전시회도 열리는 문화예술 복합공간이다.

이번 행사는 작가들의 작품 전시, 아트마켓, 음악공연, 무료 아트 체험 등이 열린다.

사랑채 입주 작가뿐만 아니라 주말마다 달맞이언덕에서 열리는 ‘달맞이 아트마켓’에 참여하는 ‘핸드메이드 예술가협회’ 회원들도 참여한다.

작가들의 미술, 도예 작품 등 전시회인 ‘오월, 미니 아트 갤러리’는 12일까지 오전 9시~오후 6시 지하 1층 전시실에서 펼쳐진다.

작가들의 작품을 살 수 있는 ‘오월, 미니 아트마켓’과 에코 파우치 등을 만들어볼 수 있는 ‘오월, 무료 아트 체험’은 11~12일 오전 11시~오후 6시 전시실과 3층 옥상에서 각각 열린다.

사랑채 입주 작가인 가수 차은결의 ‘오월, 미니 낭만 콘서트’도 12일 오후 7~8시 전시실에서 진행될 계획이다. 이 행사는 해운대구민 누구나 무료로 참여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