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산림자원연구소, 연구장비 공동 활용 앞장
상태바
전남산림자원연구소, 연구장비 공동 활용 앞장
  • 월간 동서저널
  • 승인 2019.04.15 13: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가 분석장비 공유로 지역 R&D 활성화 기대

 

전남산림자원연구소
전남산림자원연구소

[나주=동서저널] (소장 박화식)가 산림생명자원 발굴을 통해 도민 소득과 일자리 창출을 위한 연구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는 가운데 연구장비 공동 활용을 통해 지역 R&D 활성화에 앞장서고 있다.

특히 액체크로마토그래피, 가속용매추출기 등 50여 종의 연구장비를 국가연구장비활용 종합포털 예약서비스(ZEUS), 전남과학기술정보시스템(JNTIS), 산림자원연구소 누리집을 통해 쉽고 효율적으로 공유토록 하고 있다.

대학이나 기업체, 연구기관 등에서 필요한 장비에 대해 시험분석 의뢰를 통해 공동 활용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이는 고가의 연구시설․장비의 중복투자로 인한 예산낭비를 예방하고 체계적인 관리와 활용을 통해 산림생명자원의 기술 발전에 기여토록 하기 위한 것이다.

또한 주기적인 연구장비 유지․보수 교육 등을 통해 전문 인력을 배치해 신뢰 할 수 있는 분석 결과를 지원하고 있다.

이와함께 지난 10년간 90여 건의 지식재산권을 확보해 그 중 34개의 기술을 농가와 산업체에 이전하는 등 연구역량 강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박화식 전남산림자원연구소장은 “새로운 산업구조 속에서 연구 경쟁력을 갖추기 위해 장비 도입과 활용에 보다 신중을 기하고 시설이 미비한 중소기업과 농가에 대한 지원 확대를 통해 산림 분야 연구 기술 발전을 이뤄나가겠다”고 말했다.

전남산림자원연구소는 지속적인 지역 R&D 활성화를 위해 산림청, 농림부 등 중앙부처에 지정·자유공모 과제 6건을 신청했다. 지난해 4월에는 국내 지자체 연구기관으로는 최초로 산림청으로부터 ‘임업소득 분야 전문교육기관’으로 지정받아 귀산촌아카데미, 버섯 재배교육, 특용수 재배교육 등을 운영하고 있다.

문의) 전남산림자원연구소 임업시험과 061-338-4244, 전자메일 nature5208@korea.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